2000/05/01 (13:56) from 203.252.18.128' of 203.252.18.128' Article Number : 104
Delete Modify Geist Access : 5781 , Lines : 30
추상화 *
추상화에는, 즉 인간이 가까이 하기 힘든 어떤 영역이 객관화된다.

더구나 그것은 인간에게 가장 밀착해 있는 이유에서이다.

이 영역은 체험의 영역이다.

그것은 말로 전할 수 없다는 것으로 하여 특색을 이룬다.

사람이 그런 영역을 성찰하기 위하여는, 즉 그것을 논리적으로 파악하기 위하여는

그것을 떨쳐버릴 수도 또 그것과도 거리감을 둘 수도 없다.

왜냐하면 성찰에 있어 인간은 그런 영역을 곧장 파괴하는 까닭에서이다.

동시에 그것이 일신상의 소산이든지 또는 물적인 소산이든지

말로 전할 수 없는 것의 그러한 영역 안에서 인간은

감각적인 지각의 세계와 그리고 인간 자신의 영혼-정신적인 구조 안에

깃들어 있는 것 전체를 체험하는 것이다.



In der abstrakten Malerei objektivert sich nämlich eine Sphäre, die dem Menschen sehr schwer zugänglich ist, und zwar aus dem Grunde, weil sie ihm am nächsten liegt. Sie ist die Sphäre des Erlebens. Sie ist durch Unmittelbarkeit gekennenzeichnet. Der Mensch kann sie von sich nicht ablösen, noch zu ihr Distanz gewinnen, um auf sie zu reflektieren, also sie denkmäßig zu erfassen ; denn in der Reflexion zerstört er sie sogleich. In dieser Sphäre der Unmittelbarkeit erlebt er die sinnliche Wahrenehmungswelt und zugleich all das, was seiner seelisch-geistigen Struktur innewohnt, sei es persönlicher, sei es überpersönlicher Herkunft.

Alexander Gosztonyi : Der Mensch in der modernen Malerei

S.396.

Backward Forward Post Reply List